국산 ‘스프레이 국화’ 삼총사, 日 시장 사로잡아
국산 ‘스프레이 국화’ 삼총사, 日 시장 사로잡아
  • 윤소희
  • 승인 2020.12.24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 유망 품종 ‘펄키스타’, ‘예스루비’, ‘퍼펙트’ 선정
국화 ‘펄키스타’                                                                                    국화 ‘예스루비’                                                                                                국화 ‘퍼펙트’
국화 ‘펄키스타’                               국화 ‘예스루비’                               국화 ‘퍼펙트’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에 따르면 스프레이 국화 가운데, 꽃 색이 우수하고 병에 강한 ‘펄키스타’, ‘예스루비’, ‘퍼펙트’ 품종이 국내 재배 시험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것과 동시에 일본 시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스프레이 국화는 하나의 꽃대에 여러 개의 작은 꽃이 피는 국화를 지칭한다.

농촌진흥청 연구진은 국내 연구기관과 지역 농업기술원, 민간업체에서 개발한 스프레이 국화 43품종을 2018년부터 올해까지 충남지역 수출단지에 보급해 시범 재배한 결과, ‘펄키스타’, ‘예스루비’, ‘퍼펙트’ 품종이 여름철에도 다른 품종보다 꽃 색이 변하지 않고 병충해 등에 강해 일본 수출에 알맞은 것을 확인했다.

‘펄키스타’(경기도 육성)는 더운 여름에도 색이 유지되고 꽃이 두꺼워 수출 작업을 안정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 ‘예스루비’(충남 육성)는 꽃이 잘 떨어지지 않고 저장력이 우수할 뿐 아니라 일 년 내내 생산할 수 있으며, ‘퍼펙트’(베스트멈 육성)는 꽃이 핀 뒤에도 가운데 녹색 부분이 선명하게 유지되는 장점이 있다.

실제로 최근 3년간 ‘펄키스타’ 1,020만 주, ‘예스루비’ 730만 주, ‘퍼펙트’ 400만 주가 수출 농가에 보급됐다. 또한, 올해에만 일본으로 약 30만 본(3품종 합계) 수출이 이뤄진 것으로 집계됐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김원희 화훼과장은 “수출 유망 품종에 대한 정보를 농가에 제공해 국산 스프레이 국화가 일본을 넘어 러시아, 베트남 등으로 시장 다변화를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지역 연구기관과 함께 꽃 색과 절화 특성이 우수한 품종을 개발해 보급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