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파 13,356톤·마늘 1,134톤·사과 61톤 거래
양파 13,356톤·마늘 1,134톤·사과 61톤 거래
  • 이경한
  • 승인 2020.11.23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온라인농산물거래소 사업보고회 개최
농협경제지주는 지난 17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온라인농산물거래소에 대한 사업보고회를 개최했다.
농협경제지주는 지난 17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온라인농산물거래소에 대한 사업보고회를 개최했다.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지난 17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농산물 도매유통구조 혁신을 위해 올해 초부터 추진해온 온라인농산물거래소(이하 온라인거래소)에 대한 사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보고회는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를 비롯해 전국의 공판장장(55개소)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온라인거래소의 사업 추진경과와 내년도 추진계획에 대해 보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농림축산식품부 이정삼 유통정책과장도 참석해 최근 농업인의 날 행사에서 온라인거래소의 농산물 수급 및 가격안정 효과에 대해 언급된 것을 전달하며 온라인거래소와 관련한 정부 정책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온라인거래소는 품목관이 늘어남에 따라 거래실적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지난 13일 기준 양파관 13,356톤, 마늘관 1,134톤, 사과관 61톤이 거래됐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와 사업설명회를 통해 거래 참여자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날 농협경제지주가 밝힌 내년도 거래품목 운영계획은 5개 품목이 추가된 총 8개 품목이며 아직 추가할 구체적인 품목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시장 상황과 품목의 특성을 고려해 선정하기로 했다.

한편, 농협경제지주는 온라인거래소 거래 활성화를 위해 16일부터 출하처를 대상으로 양파와 마늘 품목에 대해 거래금액의 1%를 물류비로 지원하는 프로모션을 시작했으며 사과 품목을 구매하는 중도매인을 대상으로 구매실적에 따른 평가와 시상을 준비 중에 있다.

농협경제지주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협이 올바른 도매유통 구조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온라인거래소를 통한 농산물 유통채널 다변화가 필요하다”면서 “사업보고회에 참석한 전국의 공판장장들이 더욱 관심을 가지고 거래활성화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