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EMSTA 2018’ 10월 31일 개막
‘KIEMSTA 2018’ 10월 31일 개막
  • 원예산업신문
  • 승인 2018.10.08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밭작물기계·4차산업적용 첨단농기계 특별전시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가 오는 10월 31일(수)부터 11월 3일(토)까지 4일간 천안삼거리공원에서 개최된다.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가 오는 10월 31일(수)부터 11월 3일(토)까지 4일간 천안삼거리공원에서 개최된다.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KIEMSTA 2018, 이하 키엠스타)’가 오는 10월 31일(수)부터 11월 3일(토)까지 4일간 천안삼거리공원에서 개최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가 주최하고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이사장 김신길)과 천안시, 농민신문사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박람회는 첨단 농기자재 전시·정보 교환을 통한 농업 미래상 제시 및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국내 농기자재 산업 육성과 농기계 수출 촉진·첨단화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키엠스타는 ‘농기자재의 첨단화·스마트화로 4차 산업혁명시대 선도’라는 슬로건에 맞게 밭작물기계와 4차산업 적용 첨단농기계가 한자리에 전시된다. 특별전시관에는 밭작물기계(파종·정식·수확일괄시스템), 4차산업 적용 농기자재, 스마트팜 관련 시설장비(환경제어장비 등)가 전시돼 농업의 미래상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품목별 전시관에서는 수도·전작기계, 과수·원예·시설기자재, 축산기계, 식품산업기자재·바이오·부품 등을 만나볼 수 있다.

부대행사도 풍성하다. △4차산업 적용 농기계 및 밭작물기계 연시・체험(무인자율주행트랙터, 드론, 복합환경제어 등) △농업기계 교육훈련 모니터링협의회 △중고농기계 전시 및 경매 △참관객 경품 지원 등을 비롯해 △수출무역교육 △수출지원사업 설명회 △국내외 바이어 매칭서비스 △개도국 농기계산업 관련 공무원 초청연수 △국제학술심포지엄 등 농기계 수출 촉진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김신길 농기계조합 이사장은 “우리 조합은 키엠스타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그동안 개최장소 인프라 구축, 해외바이어 유치, 참가업체 부스 확보, 국내외 홍보 등에 온 역량을 집중해왔다”며 “이번 박람회가 농기계 수출 촉진 및 첨단화를 통한 산업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