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술 & 새상품
신기술 & 새상품
  • 원예산업신문
  • 승인 2020.07.31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탑프레쉬 ‘칠레이프’소독제
안전하고 위생적이며 경제적

저장고를 좀 더 청결하게 관리하고 싶어 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안전하고 위생적인 소독제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탑프레쉬에서 출시한 부착형 소독제 ‘칠세이프’가 대표적이다.

티백형태의 ‘칠세이프’는 공기 중 수분과 결합해 한 달 이상 ‘과산화수소’를 생성하면서 칠세이프 1개가 25㎡ 정도 공간의 세균과 곰팡이를 소독한다. 공기를 깨끗하게 만들고 불쾌한 냄새를 없애주는 효과도 있다. 수출용 40피트 컨테이너에는 칠세이프 3개정도를 부착하면 된다. ‘칠세이프’의 유효성분인 과산화수소는 저온저장고 및 작업도구, 의료도구 등의 소독을 위해 많이 사용된다. 각종 바이러스와 세균, 곰팡이와 포자를 사멸할 수 있는 강력하고 광범위한 소독효과를 보이는 한편 최종적으로는 산소와 물로 분해되기 때문에 미국 FDA에는 ‘매우 안전한 소독제’로 등록돼 있다. 호주 HACCP과 BPA 인증도 받은 바 있다.

‘칠세이프’는 식당·주방 등의 음식 조리시설과 의료시설 등에서 소독을 위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냉장조건이 우수해도 식품이나 농산물 등은 저장기간이 오래되면 유해세균의 영향으로 서서히 부패되기 시작한다. 이때 발생하는 부패세균과 병원성 세균, 에틸렌 등은 결과적으로 소비자들의 건강을 위협하게 된다.

그러나 ‘칠세이프’는 박테리아와 곰팡이의 생장을 억제하고 과도한 에틸렌 발생을 차단해 주변의 설비와 도구 등을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유지한다. 또한 별도의 에너지나 기계장치가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경제성과 효과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제품으로 인정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