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동행세일 농축산 업계도 동참
대한민국 동행세일 농축산 업계도 동참
  • 조형익
  • 승인 2020.06.29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식품 및 외식 소비촉진 위한 특별행사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내수활력 제고를 위해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농축산·식품 업계도 동참한다고 밝혔다.

농축산·식품 업계 협조를 통해 농축산물, 식품 등 생필품 중심으로 할인행사를 기획하고, 외식·관광 활성화를 위한 할인·홍보 행사를 병행할 계획이다.

코로나19를 계기로 변화된 비대면 방식의 소비패턴을 반영하여 온라인 채널을 활용한 특별판매전을 개최한다.

국내 대표 오픈마켓 7개사와 함께 1,200여개 농가가 참여하는 ‘농식품 온라인 직거래기획전’을 6월에서 8월까지 실시한다.

6월에는 쿠팡과 11번가, 7월에는 옥션과 G마켓, 8월에는 위메프, 티몬, 인터파크를 통해 산지 직배송 농산물을 저렴하고 신선하게 받아 볼 수 있다.

TV홈쇼핑에서는 6월 26일 마늘농가 특집 공영홈쇼핑 방송을 시작으로 홈앤쇼핑, GS홈쇼핑에서 순차적으로 9월 말까지 농산물 판매프로그램을 총 65회 방송할 예정이다.

농협 하나로유통은 6월 25일부터 7월 8일까지 전국 800여개 매장에서 수박, 양파, 마늘, 삼겹살, 한우불고기 등 농축산물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고, 전통식품과 외식 소비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 중에 있다.

특별 여행주간(7.1.~19.)에 맞춰 ‘찾아가는 양조장’을 홍보하고, 우수 후기를 작성한 방문객에게 기념품을 증정하며, 한국전통식품문화관 ‘이음’ 방문객 등을 대상으로 전통주, 식품명인 제품을 최대 10% 할인 판매한다.

농식품부 박병홍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 수요를 회복하자는 대한민국 동행세일 취지에 각 산업계가 공감하는 만큼 농식품부와 농축산·식품 업계도 적극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