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팜 1세대 모델 실증 현장평가
스마트 팜 1세대 모델 실증 현장평가
  • 조형익 기자
  • 승인 2020.01.13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 토경재배 방울토마토 스마트 팜 현장평가 실시
강원도농업기술원은 지난 3일 춘천시 사농동 전용재 대표 농가에서 ‘토양재배 시설채소 1세대 스마트팜 기술 투입’ 과제의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은 지난 3일 춘천시 사농동 전용재 대표 농가에서 ‘토양재배 시설채소 1세대 스마트팜 기술 투입’ 과제의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에서는 지난 3일 춘천시 사농동 전용재대표 농가에서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공동으로 ‘토양재배 시설채소 1세대 스마트팜 기술 투입’과제의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

강원도 시설채소 재배면적은 3,100㏊로 토마토, 파프키카, 애호박, 오이 등의 작물이 재배되고 있다. 그러나 연중 재배기간이 짧고, 재배시설의 규모화가 미흡하여 스마트 팜 등 자동화 기술의 보급에 한계가 있었다.

이번에 적용된 기술인 1세대 스마트 팜은 실시간으로 수집된  환경정보(온도·습도·광 등)를 바탕으로 온실 내 환경의 최적화를 위해 여러 장비(측장·이중피복·유동팬 등)들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편리성이 향상된 시스템이다.

이러한 스마트 팜 기술의 도입을 통해 재배농가는 온실관리를 안정적으로 할 수 있어 편의성이 증대되고, 농작물의 품질이 향상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 또한, 데이터 분석을 통한 구체적인 의사결정 보조수단으로서의 활용도가 높아 앞으로 보급이 확대될 전망이다.

농업기술원 원재희 원예연구과장은 “품목별로 강원도 작형에 적합한 1세대 스마트 팜 모델을 선정하고 시스템 활용도 향상을 위한 매뉴얼 개발을 통해 스마트 팜 보급 확산에 노력하고, 재배농가의 편의성 향상 및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