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농해수위, 양파 소비확대 나서
국회 농해수위, 양파 소비확대 나서
  • 류창기 기자
  • 승인 2019.06.1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가들 생존 달린 문제 전방위 노력

국회 농해수위는 2019년산 양파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산 농가를 위해 소비촉진 운동 일환으로 지난 4일 농협중앙회 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의 협조를 받아 ‘전남 양파 팔아주기 발대식’을 갖고 1차로 무안지역 농협과 연계하여 123톤 (차량 12대분)을 출하시켰다.

농해수위에 따르면 2019년산 양파 가격 하락으로 생산농가의 어려움이 가중될 것을 우려하여 농림축산식품부와 대책 마련을 사전 협의로 12천톤의 시장격리, 6천톤의 정부수매와 수출 물류비 지원등을 조기에 실현토록 하였으며,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에 도시회원 조합을 통한 소비 운동 전개등을 요청하여 1차로 전남지역본부를 통하여 출하식을 갖게 됐다.

의원실 관계자도 “최근 생산량 증가에 따른 양파 마늘 등 채소류 가격 폭락으로 농민들의 고통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종합적이고 다각적인 대책을 촉구한바 있으며, 서울시 등 전국의 광역, 지자체 등에 양파 팔아주기 운동에 동참 해 줄것을 요청하는 등 생산농가의 어려움을 덜어드리는데 작은 힘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는 방법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농협중앙회 전남지역본부에서는 이번 출하식을 계기로 전남 양파(무안산) 소비확대를 위해 범 농협 전사전 ‘양파 팔기 운동’캠페인을 전개하여 3천340톤 16억 7천만원 상당의 물량 소비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