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술 & 새상품
신기술 & 새상품
  • 조형익 기자
  • 승인 2019.05.27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동공업, 수확 극대화 보통형 콤바인 DSF85C 출시
작업성·내구성 뛰어나고 단시간 많은 작물 예취

대동공업(대표이사 김준식, 하창욱)이 작업성능 및 편의성에 초점을 맞춘 보통형 콤바인 DSF85C(85마력)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DFS85C는 보리, 밀 등 다양한 작물의 수확 극대화를 실현하는 것이 강점이다. 예취부는 내구성과 작업성이 뛰어난 코일형 릴타인(Reel Tine)을 적용하고, 예취폭은 2.1m에 달할 정도로 넓어 단 시간에 많은 작물을 예취한다. 뿐만 아니라 ‘예취 역회전 기능’이 채택돼 작물로 인한 예취 이송부 막힘 시 간단한 레버 조작만으로 예취부 역회전을 구동해 이를 해소, 불필요한 시간 손실을 줄였다.

운전 및 조작이 편리해 빠른 작업이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55링크의 습전형 광폭(500mm) 크롤러를 채택해 직진성 및 견인력이 뛰어나며, 성능이 우수한 전후좌우 수평 제어 기능으로 어떠한 지형에서도 기체 균형을 잡아 안정적이고 빠른 예취가 가능하다. 작업환경에 맞게 예취부 높이를 설정하는 ‘예취 자동’ 기능, 주변속을 후진으로 조작하면 예취부가 자동으로 상승하는 ‘예취 후진 상승’ 기능 등이 작업 능률을 높인다. .

대동공업 김명일 상품기획실장은 “DSF85C는 콤바인의 핵심 성능이자 최우선 구매 요소인 탈곡과 선별에 중점을 두었고 5조 반투입 콤바인의 베이스로 경쟁사 대비 기대 크기, 디자인, 편의성, 자동화, 성능 등 모든 부분에 경쟁력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