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상추 다 모였네!”
“전 세계 상추 다 모였네!”
  • 원예산업신문
  • 승인 2018.05.14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서 산학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
농촌진흥청은 9일 농업유전자원센터에 보유하고 있는 상추 유전자원의 활용을 확대하기 위해 산·학·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를 가졌다.
농촌진흥청은 9일 농업유전자원센터에 보유하고 있는 상추 유전자원의 활용을 확대하기 위해 산·학·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를 가졌다.

전 세계 상추 유전자원이 한 자리에 모였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9일 농업유전자원센터에 보유하고 있는 상추 유전자원의 활용을 확대하기 위해 산·학·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를 가졌다.

농업유전자원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현장평가회에는 김제 민간육종단지 입주 업체와 종자업체 육종가 등이 참석했다.

이날 선보이는 상추는 31개 나라에서 수집된 351자원으로 전문가들이 새 품종 육성에 쓰일 가치가 있는 자원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

야생종을 비롯해 안토시아닌 색소가 풍부한 적색상추, 오크잎상추, 샐러드바울 등 생소한 상추들도 전시됐다.

또, 농촌진흥청이 선발한 상추 시들음병 저항성 26자원, 무름병 저항성 10자원, 쌉쌀한 맛 고함량 26자원도 함께 선보였다.

현장에서 선발한 자원들은 육종 소재로 바로 활용할 수 있도록 추진될 예정이며, 농업유전자원센터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국내외 재배 환경과 소비자 기호에 맞는 품종 개발 지원에 주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그 동안 상추 유전자원에 대해 병저하성 검정과 기능성 성분 분석에 주력해 새로운 자원을 선발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